본문 바로가기

분류 전체보기285

"유럽공항은 마스크 다 벗었다" 유럽은 공항 안과 밖 모두 마스크를 벗었다. 사실상 코로나19가 종식된 것 같다 네덜란드 스키폴공항과 폴란드 바르샤바공항 등 유럽공항들은 거리두기와 마스크를 쓰지 않는 등 사실상 코로나19 이전의 일상으로 회복했다. 극히 일부의 동양인들만 공항 내에서 마스크를 썼지만, 유럽인들은 실내인 공항 안은 물론 밖에서도 삼삼오오 붙어 얘기할때도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았다. 지난 20일 네덜란드 암스텔담 스키폴 공항. 3층 출국장마다 체크인과 보안검색을 받기 위해 다닥다닥 붙어 긴 줄이 늘어서 있지만, 마스크를 쓴 사람은 눈에 띄지 않았다. 마스크를 쓰고, 1m 이상 떨어져야 하는 인천공항과는 사뭇 다른 풍경이다. 면세점과 식당 등에도 마스크를 착용한 사람은 거의 없었다. 스키폴공항은 코로나19 백신 접종자와 백신 .. 2022. 9. 26.
☆ ☆☆☆☆ 인천공항이 호텔 등급으로 하면 '별 다섯'개에 해당하는 '5성급 공항'이 됐다. 세계공항서비스평가에서 12연속 1위에 올랐던 인천국제공항이 이번에는 세계 최초로 ‘고객경험인증’ 최고등급을 획득한 것이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9월14일 폴란드 크라쿠프에서 국제공항협의회(ACI·Airport Council International World) 주관으로 열린 ‘제4회 ACI 고객경험 글로벌 써밋(Customer Experience Global Summit)’에서 ACI 고객경험인증 프로그램의 최고 단계인 5단계 인증패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고객경험인증제는 ACI가 그동안 공항 운영 등 주요 서비스 만족도를 평가하던 기존 세계공항서비스평가(ASQ)에서 벗어나 지속가능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고객경험 관리체계.. 2022. 9. 25.
4단계 확장 착착…1억명 시대 준비하는 인천공항 오는 2024년 개장을 목표로 추진중인 인천국제공항 4단계 건설사업이 ‘순항’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2017년 첫 삽을 뜬 인천공항 4단계 건설사업 공정률이 43.30%(6월말 기준)로 차질없이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올 연말 54.14%, 내년 말 94.30%, 2024년 말 준공된다. 인천공항 4단계 건설사업은 4조8405억원을 들여 2900만명을 추가 수용할 있도록 제2여객터미널을 확장하고, 3750m의 제4활주로 신설, 수하물처리시스템(BHS) 43㎞ 확장, 제2교통센터 증측, 계류장 및 연결교통망 확충 등이다. 4단계 건설사업이 완공되면 인천공항은 현재 연간 여객 7700만명 수용능력에서 1억600만명으로, 항공기 이착륙도 연간 50만회에서 60만회, 항공화물 처리도 연간 450만t에서.. 2022. 7. 21.
항공요금 천정부지…왜 비쌀까? # 대학생 A씨(21)는 여름방학을 맞아 친구들과 미국 여행을 가기 위해 지난 겨울부터 아르바이트를 하며 경비를 모았다. 그러나 지금은 8월로 예정된 여행을 갈지 말지 걱정이 태산이다. 격리면제 등 코로나19 방역규제가 완화되기 전엔 미국 왕복 항공료가 100만~150만원 정도였지만, 지금은 거의 두 배가 넘는다. 항공료뿐만 아니라 고환율로 숙박과 식사, 체류비 등을 감안하면 여행경비는 턱없이 부족하다. A씨는 “비용 부담 때문에 해외여행을 포기할지, 아니면 내년으로 연기할지 고민”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가 엔데믹(풍토병)으로 전환되면서 막혔던 하늘길이 활짝 열렸다. 그러나 공급되는 항공 좌석은 수요에 비해 턱없이 부족해 항공요금은 천정부지로 오르고 있다.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등 국적 항공사들은 2.. 2022. 7. 3.